?

단축키

Prev이전 문서

Next다음 문서

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
?

단축키

Prev이전 문서

Next다음 문서

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

49$1$11.jpg



개그맨 최효종의 새코너 '애정남'의 인기가 심상치 않다. 방송 다음날까지도 각종 포털사이트 검색어 상위에 랭크되고, 최효종의 소속사 홈페이지가 다운되는 등 새로운 대박코너의 탄생을 예고하고 있다.

지난 21일 방송된 KBS 2TV '개그콘서트'에는 허리부상을 딛고 복귀한 최효종과 함께 이원구 신종령 류근지가 함께 뭉친 '애정남'이라는 새 코너가 등장했다. '애정남'은 '애매한 것들을 정해주는 남자'의 약어로, 일상생활에서 겪은 애매한 상황들에 명쾌한 답을 제시한다는 내용으로 꾸며졌다.

이날 방송에서는 지하철에서 할머니와 임산부를 마주했을 때, 연인과 헤어진 후 연애금지기간, 연인과 함께 챙겨야 할 기념일 등 일반 시청자들이 충분히 공감할 만한 내용으로 꾸며져 큰 웃음을 선사했다.

방송 후 시청자들은 "애정남, 완전 재밌어. 대박!" "최효종 화이팅, 정말 제대로 '빵' 터졌네요" "저런 해결 방법들이 있었다니, 왜 그동안 생각을 못했을까요?" 등의 반응을 보이고 있다.



실제 '애정남'의 인기는 그가 속해 있는 소속사의 홈페이지가 다운 됐다는 사실만으로도 어느 정도 실감할 수 있다.

최효종, 이원구의 소속사 관계자는 22일 TV리포트와의 통화에서 "새코너의 급격한 인기로 현재 홈페이지 접속이 안되고 있다. 지난 번 허리부상 때도 트래픽이 초과돼 2,3배 정도 용량을 늘렸는데, 또 이렇게 될 줄은 몰랐다"며 "늦어도 오늘 자정쯤에는 복구가 될 것으로 보인다"고 전했다.

앞서 최효종은 지난달 극심한 허리통증으로 병원에 입원해 치료를 받았다. 이로 인해 그가 출연 중이던 '트렌드쇼' 코너가 중단된 바 있으며, 지난 21일 방송을 시작으로 다시 '개그콘서트'에 합류했다.

사진=KBS 2TV '개그콘서트' 화면 캡처, 지스타엔터홈페이지 

?

로그인박스 닫기